동맹복음수련회

517

복음과 기도를 생명으로 받은 한 사람을 세우시는 주님의 열정으로 복음기도동맹 수련회가 안흥GNA 에서 2월 20일 ~ 22일 주님의 은혜가운데 마쳤습니다. 기도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그러므로 우리가 여호와를 알자 힘써 여호와를 알자 그의 나타나심은 새벽 빛 같이 어김없나니 비와 같이 땅을 적시는 늦은 비와 같이 우리에게 임하시리라 하니라(호6:3)

⌜순회선교단의 목적은 사역이 주 목적이 아니라, 복음과 기도의 생명이면 충분한 한 사람이 세워지는 것입니다. 한 사람이 그렇게 세워지는 것을 잊어버리거나 간과한 채, 보여지는 사역에 더 관심을 갖고 거기에 힘쓰고 있다면 결과는 허무할 뿐입니다.

단순하게 내릴 수 있는 결론은, 복음 앞에 존재가 깨어지고 복음의 생명으로 사는 한 두 사람만 제대로 세워져도, 복음을 대강 받은 열사람과 비교할 수 없는 수준의 일들을 이루실 것입니다. 진짜 거룩한 씨, 이것만 있으면 선교완성이 이루어지기에, 새 언약의 일꾼이 세워지도록 하는데 초점을 두고 함께 섬겨나갈 것입니다.⌟ –수련회 준비모임 나눔中에서–

2월19일 대구에서 코로나확진자가 늘어남에도 불구하고 생명걸고 복음앞에 나아 오셨습니다.

 

119명 중 95명 등록하셨네요!

 

해외지부 선교사들의 맹활약~ 순수무엇으로 순수하게 여기저기 빛을 발해 주셨습니다.

육의 양식을 먹기전에 영의 양식인 말씀암송 빠질 수 없죠

밥 먹기 전에도 열 체크~

하나님을 내 한계에 가두어 두고 그 한계 안에서 반응했던 것은 불경건했던 죄이다.

이러한 내가 되어 죽으신 십자가…

복음을 안다고 하는 나… 믿는다고 하는 나… 그러나 나의 한계 속에 나 자신을 가두어 두었던 나를 회개하며, 나를 드리며 나아갑시다. 나의 마지막 그 영역에 나의 주인이 되어 주십시오! 결단하며 나아갑시다.

 

“욥의 세 친구처럼 율법에 갇혀 살고 있던 나를 이곳으로 인도하셔서 한계를 뛰어 넘는 하나님 되심을 말씀하여 주셔서 감사합니다. 나의 포도나무 되신 예수그리스도께 붙어 있을 수 있는 믿음을 더하여 주옵소서”

“하나님을 하나님으로 아는 은혜를 더욱 갈망합니다. 날마다 그 주님을 뵈오며 그 크신 사랑으로 인하여 나의 한계를 회개하고 주를 더욱 사모하여 따르게 하실 것 신뢰합니다.”

“어떤 소망도 없던 내 삶에 찾아오서 만나주시고 내 존재를 변화시키신 주님, 다시복음앞에 세워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제는 내 삶에 유일한 생명이요 가치요 이유가 되신 주님을 사랑하고 찬양합니다”

“존재적 죄인을 십자가로 파하여주신 나의 구주 예수그리스도께 감사와 찬송 영광을 올려드립니다. 이제는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십니다. 내가 사는것이 아닙니다. 성령님 내안에 내주하셔서 영원히 함께 해주심으로 복음으로 살게 해 주시고 아버지와 친밀한 사랑과 교제안에 하나되게 해주신 복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예수만 남은자로 이끄실 주님만 바라며, 주인 되신 내주 예수 그리스도로 충분합니다. 주님 감사합니다. 성령님 내안에 모든 어둠을 비춰시고 십자가로 이끄소서!”

복음기도동맹 복음수련회 주님이 하셨습니다!!

댓글 달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